충렬사

어록 및 시

[시] 진중음

  • 최고관리자
  • 2022-02-03
  • Hit : 806

진중음.jpg

님의 수레 서쪽으로 멀리 가시고

북녘의 왕자들 위태로운 몸

 

나라를 근심하는 외로운 신하와

장수들은 공로를 세울 때로다.

 

바다에 서약하니 물고기와 용이 감동하고

산에 맹세하니 초목이 나를 알아주네

 

이 원수 모조리 무찌른다면

내 한 몸 어찌 죽는 것을 사양하리요.